사람 대신 자연: 롬복이 당신이 꼭 방문해야하는 휴양지인 이유

12 7월 2016

발리 해의 바로 맞은편, 50마일 거리에 위치한 롬복은 오랫동안 유명한 발리의 그늘에 가려진 채 있었다. 그러나 이 롬복이란곳의 아름다움이 하나둘씩 발견되면서 이제는 관광객들이 가장 좋아하는 여행지가 되었다. 롬복은 경이로운 해변과 울창한 숲으로 처음 방문하는 이들의 마음을 빼앗고 화산 온천지, 폭포와 구름위로 솟은 산봉우리로  여행 경험이 많은 이들의 마음을 계속해서 사로잡는다.




논과 밭 너머 북쪽으로는 산지대가 있다. 이 지역에는 인도네시아의 가장 높은 린자니 화산이 있다. 린자니 화산은 가장 다양하고 극적인 트레킹 길이 있다. 이 지역은 말로 설명하는 것보다 직접 경험하는 편이 좋다. 그 이유는 린자니 산에 대한 경험은 한번의 이야기로는 충분하지 않기때문이다. 화구호 가까이에 있는 숲에서 캠핑을 하거나 화산 온천지에 다리를 담글 수도 있다. 별빛 아래에서 하이킹을 하다가 산꼭대기에서 해돋이를 볼 수 있다. 이 것은 잊지 못할 높은 곳에서 펼쳐지는 아름다운 색과 빛을 선사한다.  




린자니 트레킹 길 가까이의 스나루에 (Senaru) 위치한 슨당길레 (Sendang Gile) 와 티우클렙 (Tiu Kelep) 폭포는 꼭 보아야한다. 이 단거리 하이킹 길을 따라가면 열대림 속의 그림 같은 도하 지역이 나온다. 폭포처럼 떨어져 내리는 물을 보면서 그 투명한 수중에서 수영을 할 수도  있다.




남쪽의 쿠타 롬복에서 스쿠터를 빌려 남쪽 해안을 경험하러 도시를 떠나보자. 모험을 좋아하는 관광객들은 서핑 보드를 가지고 구불구불한 길을 따라 마위로 (Mawi) 갈 수 있다. 마위의 긴 만은 왼손잡이의 서퍼들 위한 완벽한 코스를 제공하고 수평선을 따라 열도가 보인다. 초저녁에 농부들은 이 지역에 소를 방목한다. 일몰시에는 관광객들은 말을 탈 수 있다. 걸어 다니면서 일몰때의 핑크색과 오렌지 색이 밝히는 하늘의 모습을 발견할  수 있다.


배를 타고 건너편에 있는 길리 섬으로 (Gili Islands) 갈 수 있다. 이 지역은 활기가 넘치는데 자동차 없이 마차만 있으니 이 지역에서 편하게 자전거를 탈 수 있다. 길리섬은 꿈 같은 외딴 섬 느낌을 제공한다. 이 지역에서는 투명한 물을 즐기며 자유롭게 다이빙하거나 스쿠바 다이빙 할 수 있다. 인도네시아를 방문하는 이유가 무엇이든 롬복은 편안한 여행 경험을 선사하는 아름다운 휴양지이다.


Written by Chelsea Yamase (@chelseakauai)

0

매력

다른 소식이나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