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랑, 다양한 문화와 함께 하는 오래된 항구도시-


15세기, 중국황제의 사절인 장허 (청호제독이라고도 알려져있다)는 자바에 입성했다. 17세기부터, 스마랑은 여러 종류의 화물 집산지가 되었으며, 해양을 통하는 여행이나 무역들을 위한 항구 도시가되었다. 센트럴 자와주의 도심인 스마랑은, 자바섬의 인구가 밀집되어있고 비옥한 북쪽 해안의 중심에 위치하고있다. 이 전략적인 위치는 중국,인디안아랍, 유럽문화들이 다같이 녹아드는 결과를 만들었다. 중국과 독일의 상업중심지를 거닐다보면, 당신은 다른 문화들의 영향이 곳곳에 존재하는것을 볼 수 있을것이다. 쾉 라마나 오스타드라고 불리는 다른 오래된 항구도시에서는 유럽상업지구였던 곳의 오래된 빌딩등을 관찰할수있다. 블렌둑 교회로도 잘 알려져있는 판테온 스타일의 '코에펠컬크'는 굉장히 유명하며 1753년대부터있던 돔형태의 독일 교회이다. 많은 오래된 중국사원들과 청호제독상이 있는 그둥 바투를 꼭 가보길 바란다.


0

경험 스마랑

어떤일이일어나다

우리는 인쇄하고 당신과 함께 데리고이 지역의 PDF 가이드를했습니다.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