팡칼란 번, 노스텔지어느낌의 특별한 도시 -

팡칼란번은 아룻강의 행복한 도시이다. " 아룻강의 물을 마신 이는 반드시 팡칼란 번으로 돌아온다" 라는 것은 이 곳을 처음 방문하는 이들에게 전하는 말이다. 한 날 느낀 노스텔지어의 감정은 반드시 그를 다시 이 곳으로 초대한다라는 뜻이다. 많은 강들과 함께하는 이 곳의 삶은 팡칼란 번을 더욱더 특별하게 만든다. 이 곳은 이색적인 탄중 푸팅 국립 공원에서의 어드벤처를 원하는 많은 방문객들의 게이트웨이와도 같다. 이곳에는 부상당한 오랑우탄을 보살피는 지역인 오랑우탄 격리센터가 있고 이들은 천연자원보존협회에서 관리한다. 이러한 격리소 떄문에 방문객들은 귀여운 우랑우탄 새끼들을 볼수 있다. 아룻강을 지나는 전통적인 켈로톳, 케텍 보트와 다양한 모양과 사이즈의 스피트 보트는 강을 따라 구경하고 모험하는 크루즈로 사용가능하다. 팡칼란 번의 도시에서 한시간 정도 운전해가면, 쿠부해변의 평온한 경치가 당신을 기다린다. 그곳은 낚시를 위해서도 아주 좋은 지역이다. 해변을 따라, 여행객들은 낚시활동을 직접 할수도있고 볼수도있다.

0

경험 팡칼란 번

어떤일이일어나다

우리는 인쇄하고 당신과 함께 데리고이 지역의 PDF 가이드를했습니다.
다운로드